자유게시판
커뮤니티 > 자유게시판
이별의 아픔 속에서만 사랑의 깊이를 알게 된다 덧글 0 | 조회 6 | 2020-07-21 18:47:30
대건  
늦게 찾아온 기쁨은 쉬 떠나지 않는다. -베이츠
어떻게 죽을 것인가를 선택하려 들지 말라. 또는 언제 죽을 것인가도. 당신은 지금 이 순간 어떻게 살 것인가를 결정할 수 있을 따름이니까. ―존 바에즈(美 가수)
뉴스와 시시한 루머가 다른 점은 큰 소리로 말하는가 작은 소리로 말하는가의 차이일 뿐. ―F.P.J.
 
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
오늘 : 158
합계 : 723181